이미지 제공: Sean Oulashin
sto2.PNG
Hawaii as you've never imagined before..

WORDS OF WISDOM
FROM
THE RAINBOW STATE

Watch it now

SYNOPSIS

poster_digital.jpg

Journalist Jinyoung Lee Won explores the inspiring history of Koreans in Hawaii. 102 Koreans came to Hawaii on January 13, 1903, starting the Korean immigration to the Americas. This small and forlorn group made incredible sacrifices and started the influx of Korean culture and heritage on the Hawaiian Islands. Jinyoung interviews various people in a look back on the lives of these Korean immigrants. With the COVID-19 pandemic heightening ethnic tensions in the world,  the film sheds light on one of the unique colors of the Hawaiian rainbow - the local Korean community - while also highlighting the shared values that allow Hawaii's many diverse communities to peacefully coexist in these increasingly divisive times.

하와이 생활 15년차, 기자이자 작가로 살아가고 있는 이진영이 우연히 접한 하와이 한인 이민역사는 놀라움으로 가득하다. 1903년 1월 13일은 최초의 한국인 그룹 102명이 하와이 땅을 밟은 날로, 한국인의 미주 이민역사가 시작된 날이기도 하다. 그들은 왜, 무엇을 위해 고국을 등지고 먼 이국땅으로 떠났을까.
그로부터 120여년이 흐른 지금, 102명이었던 한국인은 7만여 명이 되어 하와이 각자의 자리에서 소임을 다하며 새 역사를 만들어가고 있다. 한국인만이 아니다. 세계 곳곳에서 온 이민자들이 조화를 이루어 무지개 나라(Rainbow State)를 밝히고 있다. 무지개는 멀리서는 하나의 풍경으로 보이지만 가까이 다가가 보면 일곱가지 색이 각각 고유의 빛을 발한다. 빨강과 주황, 노랑과 초록은 서로 다르지만 각각 그 자체로 완전하고 아름답다.
<무지개 나라의 유산>의 연출자이자 프로그램 진행자인 이진영은 잊혀져서는 안될 우리 선조들의 삶을 돌아보고 그들의 지혜를 기록하기로 한다. 무지개 속 한국이라는 빛깔을 더 선명히 보여주기 위해, 더 온전히 이해받기 위해. 각종 차별과 혐오가 난무하는 팬데믹의 시대, 우리가 소중히 여겨야할 가치와 삶의 태도를 배우기 위해. 

 
이미지 제공: Sean Oulashin

CREW

  • 블랙 인스 타 그램 아이콘
Words of Wisdom From the Rainbow State is Jinyoung Lee Won’s debut work as a director. Born and raised in South Korea, she moved to Hawaii in 2005. 

Majoring in Journalism at Ewha Womans University in Seoul, Korea, she was captivated by the beauty of Hawaii on her first visit and decided to move to the islands for good the next year. 

She has worked in radio and as a news anchor for a Korean television station in Honolulu.  Also, she has written multiple books on Hawaii and her essays on life in Hawaii have earned her accolades in the Dongsuh Literary Awards and the Overseas Koreans Literary Awards. Currently, Jinyoung Won is an editor of Hana Hou! Korean edition and also a content creator for Hawaii Tourism Korea.
She is the winner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Digital Contents Competition, which was a significant contributor to the production of Words of Wisdom From the Rainbow State.

 

이화여대 언론정보학과 졸업. 매거진 <얼루어>의 에디터로 일하던 중 우연히 찾은 하와이에 반해 이듬해 하와이로 이주해 2005년 국내 최초의 하와이 여행서 《아이 러브 하와이》를 시작으로 다수의 여행서와 산문집을 출간했다. 한국일보 하와이 지사를 거쳐 한인방송 앵커로 뉴스를 진행했으며 무라카미 하루키를 비롯해 하와이를 찾은 당대 최고의 인사들을 국내외 매체에 인터뷰했다. 현재 종합 컨텐츠 제작사 <Now Production>을 운영하며 하와이관광청(@gohawaiikr) 공식 크리에이터 및 하와이안 항공의 기내지 HANA HOU! 한국어판 총괄 에디터로 활약하고 있다. 하와이에서의 삶을 소재로 한 에세이로 동서문학상 입선, 재외동포문학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무지개 나라의 유산>은 이진영의 감독 데뷔작으로 올 해 초 주 호놀룰루 대한민국 총영사관의 ‘디지털 공공 외교’ 공모에 당선돼 제작에 착수했다. IG @oneweekinhawaii  jinyoung2@gmail.com 

JINYOUNG LEE WON

DIRECTOR & PRODUCER

Doyeon co-produced and edited Words of Wisdom from the Rainbow State.  He majored in Film, TV, and Multimedia at Sungkyunkwan University.  Doyeon’s first film The Way to SF was invited to the 2013 Seoul Independent Film Festival, and he then participated in an independent documentary film Why I Left Both Koreas as a post-production director and editor. Doyeon also has worked as an assistant director in EBS television in South Korea for the documentary program Knowledge Channel E and History Channel E.  Currently, he is a head producer of Sole Pictures, the production company that he founded in 2014.  

doyeon.lim@solepic.co.kr


 

성균관대학교 영상학과 졸업. EBS 방송국 다큐멘터리 <지식채널e>, <역사채널e> 조연출을 거쳐 2014년, 종합 프로덕션사 <솔픽쳐스>를 설립했다. 국내 유수 방송사 프로그램의 포스트 프로덕션을 담당하고 있으며 그 외 여러 공공기관과 지방자치단체, 교육 기관의 영상 컨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2013년 서울독립영화제 특별초청작 <SF가는 길> 연출 및 제작, 2017년 북한인권영화제 제작지원작 <북도 남도 아닌 (Why I Left Both Koreas)>의 포스트 프로덕션 및 편집을 맡았으며, <무지개 나라의 유산> 편집 총괄로 제작에 참여했다.

do.jpeg

DOYEON LIM

CO-PRODUCER & EDITOR

Born in Poland and now living in Honolulu, Pawel worked and lived around the world while making documentaries and TV series for over 20 years. One of the most memorable documentaries he worked on was about Polish-Scottish immigrant history. The 20 episodes made with the Polish-Scottish immigrants was funded by the Polish government and the Irish Multi Cultural Center in 2012. It was aired in Polish and Irish public television. Pawel is currently producing a weekly TV series for KHON TV in Hawaii while working on various projects including the WWRS. Pawel contributed in producing of WWRS by sharing his ideas as a filmmaker who formerly produced immigrant history series, and by being a director of photography with great insight. contact@oahufilms.com

 

 

폴란드에서 태어나 현재 호놀룰루에 살고 있는 파월은 세계 여러 국가에 살며 지난 20여년 다큐멘터리와 방송 프로그램을 제작했다.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은 스코틀랜드의 폴란드 이민자를 소재로 지난 2012년에 제작한 20여 편의 인터뷰 다큐멘터리로, 폴란드 정부와 아일랜드 다문화 센터의 지원작이다. 폴란드와 아일랜드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와 만났다. 현재 프로덕션 및 포스트 프로덕션사 Oahu Films 를 운영하며 하와이 대표 방송사인 KHON-TV의 주간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다. 촬영 총괄로 <무지개 나라의 유산>에 참여헀으며 다큐멘터리 제작에 관한 오랜 경험과 지식으로 프로그램의 완성도에 기여했다. 

IMG_1829.jpeg

 PAWEL NUKOVSKI

DIRECTOR OF PHOTOGRAPHY

 

Computer Graphic DONGSOO KIM
Cinematographer MIKE MULLENHOFF, CORI CHONG, PAWEL NUCKOWSKI 
TRISTAN CUMMINS, HUN-DONG YU, GYU WOOK HWANG
Sound Design HYUNHO KO 

Post Production: SOLEPICTURES 

Recording Studio: KOREA TIMES HAWAII/RADIO SEOUL

Voice Actor: DO SUNG

Subtitle Translation: SEKON WON, WORLSYS

Proofreading: GWIYEOL CHOI 

Advisory: DUK HEE LEE MURABAYASHI

Project Manager: DAEUN AHN 

Hair and Make up Artist: KBEAUTY HAWAII by Hailey